2022.08.12 (금)

  • 구름조금동두천 24.8℃
  • 구름많음강릉 26.5℃
  • 구름많음서울 27.2℃
  • 구름조금대전 27.1℃
  • 맑음대구 29.0℃
  • 맑음울산 27.9℃
  • 구름조금광주 27.4℃
  • 구름많음부산 28.1℃
  • 구름조금고창 24.2℃
  • 구름많음제주 29.6℃
  • 구름많음강화 21.8℃
  • 구름조금보은 23.5℃
  • 구름조금금산 25.6℃
  • 구름많음강진군 27.1℃
  • 구름조금경주시 26.8℃
  • 구름많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메뉴

정주리, 넷째 아들 출산 후...조리원 근황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개그우먼 정주리가 넷째 출산 직후 모습을 공개했다.

 

11일 정주리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정주리'에는 '2022년 5월 4일, 주리네 넷째가 태어났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은 지난 5월 4일 정주리의 넷째 아이 출산 현장을 담고 있다. 정주리는 아기를 소중하게 품에 안으며 눈물을 흘렸고, "너무 감사하다"며 남편에게 "어때 우리 아이들이랑 닮았냐"고 물었다.  

 

정주리는  "진짜 진짜 소중해. 아빠는 다 키워서 나오랬는데. 난 하루 하루가 아쉬운. 킁킁 이 향이 안없어졌음 좋겠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저 공룡풍선 도윤이가 가져오랬는데 그때는 바람 다 빠져있겠네. 조리원의 끝없는 이벤트. vvvvvvip라 717호는 도하 때도 있었던 방. 몸무게는 왜 아직 79키로?"라며 다이어트 고민을 늘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정주리가 공개한 사진은 넷째 아들의 사진. 넷째 아들의 발바닥 사진을 공개하며 애정을 드러낸 것은 물론 네 번째 산후조리원 입성에 대한 소회를 덧붙여 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한편, 정주리는 지난 2015년 1살 연하의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네 명의 아들을 낳았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문화

더보기
안양시민이 있는 곳이라면! 안양시립합창단 찾아가는 음악회 운영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지난 7월 29일 낮 12시 안양시립합창단의 합창‘이 세상 살아가다 보면’이 평촌역을 지나는 바쁜 시민들의 발걸음을 잠시 멈추게 했다. 안양시는 5일 코로나19와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을 위한‘안양시립합창단 찾아가는 음악회’를 12월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음악회’는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공간 또는 시설을 직접 찾아가는 공연으로 시민들의 힘든 일상에 작은 위로를 전하고 휴식을 제공할 계획이다. 관내 공원이나 역사, 아파트 단지 내 공용시설 등 시민들이 모이는 곳 어디든지 공연장이 될 수 있으며, 좋아하는 클래식과 가요를 시립합창단의 품격 있는 합창으로 감상할 수 있다. 공연을 함께 했던 시민은 “흥겨운 노래를 따라 부르고, 모르는 사람들이지만 함께 박수치면서 마음을 나누는 즐거운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생활 속 찾아가는 음악회를 통해 시민들이 지친 마음을 나누며 함께 큰 위로를 받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세심하게 살피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찾아가는 음악회’는 안양시민이라면 누구나 원하는 장소와 시간, 듣고 싶은 노래를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