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5 12:03 (화)
사망자 8200명, 중국 코로나 바이러스 보다 무서운 미국 독감 유행 중으로 비상
상태바
사망자 8200명, 중국 코로나 바이러스 보다 무서운 미국 독감 유행 중으로 비상
  • 강성혁 기자
  • 승인 2020.02.01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사진(자료출처 : 픽사베이)
기사와 무관한 사진(자료출처 : 픽사베이)

[시즌데일리 강성혁기자] 중국 우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보다 더 많은 사망자를 낸 독감으로 미국은 비상이 걸렸다.

최근 CNN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미국은 해당 독감으로 어린이 54명 등을 포함한 총 8,200명이 미국 독감으로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다.

미국 독감은 11주 동안 유행하고 있으며, 전문가들은 이번 독감이 치명적일 수 있다고 경고 하고 있다.

특히 이번 독감은 30대 건강한 성인도 합병증으로 중환자실에 입원하는 경우가 잦은 만큼 치명적일 수 있다.

한편 2019년에서 2020년 사이 미국 전역에 1,500만 명이 감염되고 8,200명이 사망했으며 합병증으로 입원한 환자도 14만 명이 넘었다고 미국 보건복지부 산하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밝혔다.
 


관련기사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