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7 (목)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21.0℃
  • 흐림서울 20.5℃
  • 흐림대전 20.8℃
  • 대구 18.9℃
  • 울산 19.4℃
  • 광주 17.4℃
  • 부산 19.8℃
  • 흐림고창 19.4℃
  • 제주 19.4℃
  • 흐림강화 20.5℃
  • 흐림보은 17.1℃
  • 흐림금산 19.2℃
  • 흐림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18.6℃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메뉴

사회

수원시, 충남 3개 지자체에 수해복구 물품 긴급 지원

- 수해 지역 복구 지원하는 ‘재난재해봉사단’ 운영

URL복사

 

(시즌데일리 = 김관섭 기자) 수원시가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충남 천안·아산시, 예산군에 7일 장화 300켤레, 생수 2000통 등 수해복구 물품을 긴급 지원했다.
 
왕철호 수원시 자치행정과장, 수원시자원봉사센터 이용영 상임이사, 임숙자 센터장 등은 7일 천안시 자원봉사센터를 찾아 물품을 전달했다. 천안시 자원봉사센터는 아산시·예산군에 물품을 배부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전국의 수해 상황을 파악해 폭우가 잦아드는 대로 수해 지역 복구를 지원하는 ‘재난재해봉사단’을 현장에 투입할 예정이다.

 


재난재해봉사단은 인명구조·의료봉사·집수리·교통봉사·이재민 구호 등 11개 분야 45개 단체와 자원봉사자로 구성된다.
 
수해 상황을 확인하고, 피해 지자체의 의견을 들은 후 ‘사랑의 밥차’(이재민·자원봉사자 식사 지원) 운영, 수해 가구·농경지 복구, 구호물품 지원 등 활동을 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복구작업에 필요한 물품, 사랑의 밥차를 점검하는 등 재난재해봉사단 활동 준비를 마쳤다.
 
수원시 관계자는 “복구 작업에 도움이 필요한 지자체에서 연락을 주시면 봉사단이 즉시 달려갈 것”이라며 “예상치 못한 수해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배너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