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3 (화)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5.8℃
  • 맑음서울 3.5℃
  • 맑음대전 4.2℃
  • 맑음대구 6.0℃
  • 맑음울산 6.0℃
  • 구름많음광주 7.7℃
  • 맑음부산 7.1℃
  • 구름많음고창 7.9℃
  • 구름조금제주 11.9℃
  • 맑음강화 1.1℃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메뉴

추석 연휴, 고향 대신...이 곳! 사람들 미어터졌다.

- 자연 찾아 모이는 사람들, 연휴 이후 코로나19 는...

URL복사

(시즌데일리 = 정영한 기자) 코로나19가 5일간의 추석 연휴 풍경을 바꿔놨다. 해외여행을 못 가는 대신 국내의 어딘가를 찾아 나서기 시작했다. 정부는 이번 추석 연휴, 국민들에게 '여행 자제'를 당부했지만 강원도와 제주도의 호텔 예약률은 코로나19 초기와 다르게 90%를 넘기며 호황을 맞았다.

 

이는 강원도와 제주 등 천혜의 자연을 품고 있는 곳뿐 아니었다. 이번 추석 연휴 가족과 함께 시흥시의 오이도를 찾은 한 시민은 어떤 때보다 사람이 많았다며 사진을 보내왔다.

 

'풍선효과'는 이런 상황을 두고 이야기한다. 이번 추석 연휴, 고향이나 해외여행을 가지 못한 시민들이 자연환경을 찾아 떠나면서 인근의 탁 트인 곳으로 집중된 것이다.

 

시민 A 씨는 당일 큰 길가에 있는 식당은 사람이 가득했고, 카페들도 사람이 많았다고 전해왔다. "아마 근처의 대부도도 크게 다르지 않았을 것"이라고 전해왔다. 이어 A씨는 "가족들과의 일정으로 동행해 오긴 했지만, 코로나19가 추석 연휴 이후 어떻게 될지 걱정된다"라고 말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정영한

안녕하세요. 정영한 기자입니다.



배너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유족 의사 존중" 경찰, 박지선 부검 않기로…"따뜻한 사람 사랑해" 애도 물결(종합)
(시즌데일리 = 소영주기자) KBS2 ‘개그콘서트’를 시작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쳐온 개그우먼 박지선(36)이 2일 어머니와 함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개그계와 팬들이 큰 충격에 빠진 가운데 경찰은 부검을 실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3일 박씨 사망 사건과 관련, “외부침입 흔적이 없고 유서성 메모가 발견된 점으로 보아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상황을 설명한 뒤 “부검을 하지 않기로 했다”고 전했다. 앞서 경찰은 정확한 사인 등을 규명하기 위해 부검을 검토했지만 타살 가능성이 낮고 유족의 의사를 존중해 부검을 실시하지 않는 방향으로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전날 오후 1시44분쯤 전화를 받지 않는다는 박씨 부친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오후 2시15분쯤 박씨와 모친의 사망을 확인했다. 현장에서는 박씨의 모친이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유서가 발견됐다. 모친 작성 추정 유서에 대해 경찰은 내용을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다. 박씨는 평소 지병으로 치료를 받아왔고 박씨 어머니는 최근 서울로 올라와 박씨와 함께 생활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향후 통신 수사 등을 통해 사망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