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구름조금동두천 19.7℃
  • 맑음강릉 19.1℃
  • 구름조금서울 23.0℃
  • 구름조금대전 20.7℃
  • 구름조금대구 20.0℃
  • 맑음울산 20.7℃
  • 구름많음광주 21.8℃
  • 구름조금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20.5℃
  • 구름조금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19.5℃
  • 구름조금보은 17.1℃
  • 구름조금금산 17.8℃
  • 구름조금강진군 19.6℃
  • 맑음경주시 18.4℃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메뉴

사회

[오늘의 날씨] 태풍 '찬투', 제주 남해 지나 오늘 밤 영향권 지나갈 듯

URL복사

 

시즌데일리 = 정영한 기자ㅣ 오늘(17일) 전국은 대체로 흐린가운데, 새벽부터 아침사이 제 14호 태풍 '찬투'가 제주도 남쪽 해상을 지나 오후에서 밤 사시에 대한해협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며 남부지방은 태풍의 영향을 받겠습니다.

 

제주와 전남 경남권은 비소식이 있습니다. 제주도는 100~300mm 전남, 경남권은 30~80mm의 강수가 예상됩니다. 이외에도 경기 남부지방에도 5~20mm의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미세먼지는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단계로 예상됩니다. 

 

오늘 서울의 최저기온은 20도 최고기온은 27도, 수원의 최저기온은 19도 최고기온은 26도, 부산의 최저기온은 22도 최고기온은 24도, 대전의 최저기온은 20도 최고기온은 22도 등이 되겠습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정영한

안녕하세요. 정영한 기자입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김용건, 혼외 임신 스캔들...'극적 화해' 뒷이야기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은밀한 뉴스룸’이 배우 김용건의 ‘혼외 임신 스캔들’ 사건의 전말과 극적 화해 배경이 전해진다. 18일 채널 IHQ에서 방송되는 '은밀한 뉴스룸' 4회에서는 최근 이슈의 중심에 선 김용건과 하정우 부자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국민 대부'로 통하는 김용건은 2008년부터 13년째 알고 지낸 여성 A씨에게 지난 7월 임신 중절을 강요했다는 혐의로 고소를 당했으나, 양측이 8월 12일 만나 오해를 풀고 극적으로 화해했다. ‘은밀한 뉴스룸’에서는 양측이 합의에 이르게 된 과정을 A씨 측 법률대리인인 선종문 변호사를 직접 만나 들어본다. 선종문변호사는 “연인 간 다툼이고, A씨가 주장했던 강요 부분에 대해 서로 오해가 많이 있었던 것 같다”며, “당사자들이직접 만나 오해를 전부 풀고, 서로 사과하고 용서하고, 화해에 이르게 됐다”고 밝혔다. 극적 화해 소식이 전해진 뒤에도 하정우와 차현우 등 장성한 아들을 둔 김용건의 막둥이 임신 소식은 여전히 뜨거운 관심사다. 앞으로 태어날 아이가 받을 상처를 최소화하고자 했던 부모의 마음으로 양측이 화해한 만큼, 향후 김용건이 부담할 양육비와 상속 비율까지 '은밀한 뉴스룸'에서 살펴본다. 김용건은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