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화)

  • 맑음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24.8℃
  • 맑음서울 26.0℃
  • 맑음대전 27.6℃
  • 구름많음대구 26.8℃
  • 맑음울산 24.4℃
  • 맑음광주 25.6℃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24.7℃
  • 맑음제주 25.4℃
  • 맑음강화 20.0℃
  • 구름조금보은 25.5℃
  • 구름조금금산 25.7℃
  • 맑음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25.6℃
  • 맑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메뉴

[단독] '전국승려대회', 불교재단 사회복지 종사자 동원 정황

- 사회복지기관 방역에 위험 초래할 수도...

URL복사

시즌데일리 = 정영한 기자ㅣ어제(21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조계사에서 대한불교조계종이 현 정부의 종교 편향성을 규탄하는 전국승려대회를 개최했다. 더구나 코로나19 방역에 뜻을 모아야 하는 중요한 시점에 종교인이 5,000여 명의 사람들 한데 모은 것에 대해 내부에서 조차 비판이 잇달았다.

 

 

그런 와중에 한 익명 커뮤니티에서는 한 사회복지사가 전국승려대회에 동원됐다고 올리며 답답함을 호소했다. 명함관리 애플리케이션 '리멤버'의 커뮤니티에서는 본인을 불교 법인의 사회복지기관에 다니고 있는 사회복지사라고 말하며 "21일 전국승려대회에 직원 동원 요청이 와 가게 됐다"라고 쓰여있다.

 

전국승려대회에 사회적 약자와 사회복지를 책임지는 사회복지사를 동원하여 오히려 코로나19 방역을 위험에 빠트리고 사회복지 현장에 위험을 초래할 수 있는 부분이다.

 

 

한편,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의 이사장은 이번 전국승려대회 봉행을 확정한 원행스님(이규정 이사장, 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 총무원장)으로 조계종사회복지재단은 산하에 지역사회복지관 24곳, 장애인복지관 및 시설 33곳, 노인복지관 및 시설 42곳을 포함해 총 182개 기관을 운영하고 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정영한

안녕하세요. 정영한 기자입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