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2 (토)

  • 구름조금동두천 31.7℃
  • 구름많음강릉 32.1℃
  • 구름많음서울 32.0℃
  • 구름조금대전 35.0℃
  • 구름조금대구 35.7℃
  • 구름조금울산 32.6℃
  • 구름조금광주 33.5℃
  • 구름많음부산 32.1℃
  • 구름조금고창 31.9℃
  • 구름많음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29.2℃
  • 구름조금보은 33.0℃
  • 구름많음금산 33.2℃
  • 구름많음강진군 34.0℃
  • 구름조금경주시 35.2℃
  • 구름많음거제 30.2℃
기상청 제공
메뉴

현빈♥손예진, "美신혼여행 다녀왔어요"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현빈 손예진 부부가 달콤한 미국 신혼여행을 마치고 귀국했다.

앞서 현빈·손예진 부부는 28일 오후 미국에서의 달콤한 허니문을 마치고 17일 만에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했다.

 

두 사람은 지난달 31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워커힐 호텔 애스톤 하우스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백년가약을 맺으며 연예계 공식 부부가 됐다. 이후 결혼식 11일 만인 지난 11일 미국 LA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이날 입국한 현빈·손예진 부부는 둘 다 캡모자를 푹 눌러쓰고 출국날에 비해 더 편안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손예진 씨는 흰 모자에 흰색 맨투맨과 곤색 조거 팬츠, 운동화를 착용했고 현빈 씨는 스트라이프 셔츠에 검정 트레이닝 팬츠를 입고 운동화를 신은 편안한 패션을 선보였음에도 굉장한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입국했다.

 

신혼부부인 두 사람은 과감한 애정표현으로 서로에 대한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손예진이 현빈의 허리를 감싸고 현빈 또한 손예진을 팔로 안으며 서로를 챙겨주는 모습을 보였다.

 

앞서 현빈·손예진 부부는 결혼식은 철저하게 비공개로 진행했고,곧바로 신혼여행을 떠나지 않고 신혼집에서 시간을 보내던 두 사람은 11일 미국으로 둘 만의 신혼 여행을 떠났다. 

 

두 사람의 미국행은 미국 입국 당시부터 화제가 됐다. 현빈과 손예진이 뉴욕의 한인타운에서 식사하거나, 팔짱을 끼고 다정하게 걷는 모습이 연이어 공개됐다. 뉴욕 브루클린 네츠 홈경기장에서 미국프로농구(NBA) 플레이오프 경기를 관람 중인 모습이 포착되는 등 일거수일투족이 화제가 됐다. 인천공항을 통해 미국으로 출국할 때는 현빈에 이어 손예진이 따로 공항에 도착하는 등 취재진의 투샷을 피해갔다.

 

허니문을 끝낸 두 사람은 앞으로 배우로서 각자 활발한 활동을 펼쳐갈 예정이다.

 

현빈은 지난해 영화 ‘교섭’, ‘공조2’ 등 촬영을 마치고 개봉을 기다리고 있으며, 현재는 우민호 감독의 차기작 ‘하얼빈’의 촬영을 앞두고 있다.

 

지난 3월 JTBC 드라마 ‘서른, 아홉’을 마친 손예진도 차기작을 검토하며 빠른 복귀를 예고 중이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