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맑음동두천 15.2℃
  • 맑음강릉 22.1℃
  • 구름많음서울 18.3℃
  • 맑음대전 18.2℃
  • 구름많음대구 20.6℃
  • 구름많음울산 21.7℃
  • 구름조금광주 19.1℃
  • 구름많음부산 21.3℃
  • 맑음고창 18.4℃
  • 흐림제주 18.6℃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6.4℃
  • 맑음금산 17.6℃
  • 흐림강진군 18.4℃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메뉴

안양문화예술재단, 다양한 어린이날 프로그램 선보여

어린이날 100주년 기념으로 가족뮤지컬, 야외공연, 예술작품 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

URL복사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안양문화예술재단은 5월 5일(목)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아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평촌아트홀 공연장에서는 빅토르 위고의 <레미제라블>을 각색한 가족 뮤지컬 <레미제라블-코제트 소녀 이야기>를 오전 11시와 오후 2시, 5시 총 3회 진행한다. 코제트의 상상 속 세상을 영상과 음악, 대형 무대 세트 등으로 표현하며 어린이들의 환상 속 세상을 무대로 옮겨 재현해 낸다. 공연은 전석 2만원이며, 가족과 함께 관람하면 가족 패키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평촌아트홀 야외광장에서는 <온 마을 예술마당> 야외공연이 펼쳐진다. ‘평촌아트홀에서 놀자’라는 주제로 뮤지컬 갈라팀 비트윈이 디즈니 영화 OST를 중심으로 노래하고, 방타타악기앙상블이 마린바와 실로폰, 타악기 등의 연주와 악기체험을 함께 진행한다. 또한 거리 예술 아티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마술사 배영준이 어린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다양한 마술쇼를 준비했다. 부대행사로 페이스 페인팅, 캐 리커쳐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마련되어 있다.

 

안양파빌리온에서는 숨은그림찾기를 하듯 공원 속에서 작품을 찾는 재미를 만날 수 있는 <안양예술공원 작품투어>가 오전 11시와 오후 2시 두 차례 진행된다. 전문 도슨트가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재미있게 작품을 해설해 ‘자연 속 미술관 체험’을 경험할 수 있다.

 

김중업건축박물관에서는 어린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실감콘텐츠를 활용한 <미디어 아키텍쳐>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건축가 김중업의 작품을 최신 디지털미디어 기술로 구현해낸 전시로 상호작용이 가능한 체험존과 작품을 직접 그려볼 수 있는 기회 등이 마련되어 있어 보고, 만지고, 참여할 수 있는 색다른 박물관을 어린이들에게 선사한다.

 

재단 관계자는 “거리두기 완화에 따라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으로 직접 어린이들을 만날 수 있어, 특별한 어린이날을 선물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 말했다. 문의.031-687-0500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유이, "다이어트 강박 내려놔"... 8kg 증가 원래 체중 복귀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유이가 앳스타일 6월 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유이는 지난 2월 종영한 tvN ‘고스트 닥터’에서 해외파 신경외과 전문의 장세진 역을 맡아 ‘겉차속따’ 매력을 보여줬다. 메디컬 드라마에 처음 도전한 유이는 “의학 용어가 많다 보니 걱정이 많았지만, 주변에서 ‘찰떡’이었다는 의외의 반응을 보내줘서 자신감을 얻었다”고 전했다. ‘고스트 닥터’에서 정지훈, 김범 등 배우들과 특급 케미를 과시한 유이. 특히 그는 손나은과의 호흡에 대해 “걸그룹 활동의 공통점도 있다 보니 자주 안 봐도 더 빨리 친해졌다. 촬영 끝나고 오히려 더 연락을 자주 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연기면 연기, 몸매면 몸매, 외모면 외모.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팔방미인 유이. 그는 앞서 다이어트에 대한 강박으로부터 자유로워졌음을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몸매와 얼굴에 대한 강박을 내려놨다고 밝힌 유이는 “나를 안 좋게 보는 몇몇 시선에 스스로를 강박하는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 나 자신을 더 사랑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유이는 지난해 한 예능을 통해 다이어트 후 8kg이 증가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그는 “보디 프로필을 찍고 8

문화

더보기
서울역사문화특별전〈명품도시 한양 보물100선〉개최
시즌데일리 = 강경수 기자ㅣ서울역사박물관은 서울역사문화특별전 ‘명품도시 한양 보물100선’을 5월 20일(금)부터 2022년 8월 7일(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서울역사박물관 개관 20주년을 기념한 특별전시이며 그동안 유물 수집의 결실을 시민과 공유하고자 마련한 자리이다. 박물관 소장품 중에서도 《대동여지도》,《용비어천가》, 청진동 출토 항아리와 같이 한양을 대표할 수 있는 보물 15건, 유형문화재 25건을 포함한 유물 100여 점을 엄선하여 분야별로 총 망라한 전시이다. 조선왕조의 수도인 한양은 수선(首善), 곧 최고의 땅으로서 각종 명품과 명물들로 가득한 도시였다. 조선팔도의 수재(秀才)들이 한양에 모여 서로의 지식과 재주를 견주었고, 기술이 뛰어난 장인(匠人)들은 궁궐과 관청에 소속되어 세분화된 공정으로 최고의 물품을 만들어 냈다. 이번 전시에서 소개하는 소장품은 조선 시대 한양의 사대부와 기술관, 장인들에 의해 생산된 것들이다. 또한 한양 소비자의 취향에 따라 전국 각지에서 수집된 특산공예품을 포함하고 있다. ‘명품도시 한양 보물100선’에서는 명품이 생산되고 소비되었던 으뜸 도시 한양의 풍경을 지도·서화·고문서·전적·공예의 순서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