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16 (일)

  • 구름많음동두천 16.7℃
  • 흐림강릉 19.8℃
  • 흐림서울 18.8℃
  • 흐림대전 20.4℃
  • 맑음대구 25.2℃
  • 구름조금울산 22.4℃
  • 구름조금광주 21.9℃
  • 맑음부산 23.1℃
  • 구름조금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1.8℃
  • 흐림강화 17.1℃
  • 흐림보은 20.0℃
  • 흐림금산 20.6℃
  • 구름조금강진군 22.7℃
  • 맑음경주시 25.7℃
  • 맑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메뉴

경기도민, 자치경찰이 우선 추진해야 할 정책으로 ‘사회적약자 보호’ 꼽아

경기도남·북부자치경찰위원회, 도민 4,006명 대상 여론조사 실시

 

시즌데일리 = 김관섭 기자ㅣ경기도민은 경기도자치경찰이 가장 우선적으로 추진해야 할 정책으로 사회적 약자 보호 분야를, 시급하게 근절해야 할 사회적 약자 대상 범죄로는 학교폭력 등 청소년 범죄를 꼽았다.

 

경기도남·북부자치경찰위원회는 출범 1주년을 맞아 경기도민 4,006명을 대상으로 자치경찰제 관련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31%가 자치경찰제에서 가장 우선적으로 추진돼야 하는 정책으로 ‘사회적 약자 보호 분야(31%)’를 선택했다고 4일 밝혔다.

 

이어 교통안전 확보(23%), 학교폭력․가정폭력 예방 및 피해자보호(20%), 지역 맞춤형 범죄예방(10%), 지역주민 참여․소통 강화(9%) 순으로 응답했다.

 

가장 시급하게 근절해야 할 사회적 약자 대상 범죄로는 ‘학교폭력 등 청소년 범죄(29%)’, ‘성범죄(25%)’가 높은 비율을 차지했고, 아동학대(12%), 노인학대(8%), 가정폭력(8%), 장애인 대상 범죄(5%) 순으로 나타났다.

 

생활안전 분야에 있어서 가장 위협받는 장소의 질문에는 ‘유흥, 번화가 등 상업지역(31%)’, ‘노후주택 밀집 주거지역(20%)’ 순으로 조사돼 상업지역과 구도심 지역에 대한 범죄예방 활동이 강화돼야 할 것으로 분석됐다.

 

가장 효과적인 범죄 예방 활동에 대한 물음에는 ‘방범 폐쇄회로텔레비전(CCTV) 등 범죄예방 시설물 설치(37%), ‘범죄 취약지역 환경 개선(32%)’ 순으로 응답했다.

 

교통안전 분야에서 가장 위협이 되는 요소로는 ‘이륜차 법규위반(33%)’을 가장 많이 꼽아 오토바이와 전동킥보드 등의 무분별한 불법 주행에 대해 위협을 느끼고 있었다. 다음으로는 ‘음주운전(17%)’, ‘과속․신호위반(15%)’ 순이었다.

 

이 밖에 분야별 치안 안전도 인식 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거주지역 생활안전 분야는 76%, 교통사고 안전분야는 63%, 사회적 약자 안전분야는 62%의 응답자들이 ‘안전하다’고 답변하는 등 절반이 넘는 도민이 현재 경기도의 치안이 전반적으로 양호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자치경찰제 운영에 대한 조사에서는 경기도민의 50%가 ‘경기도 자치경찰위원회’에 대해서 알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62%가 경기도자치경찰이 안전한 경기도를 만드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조사는 경기도가 여론조사 기관인 ㈜리얼미터에 의뢰해 7월 28일부터 31일까지 4일간 만 18세 이상 남녀 도민 4,006명을 대상으로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했다. 신뢰수준 95%에서 표본오차는 ±1.5%p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